'사랑의불시착' 서지혜, 현빈X손예진 급습.."이런 상황 기분 나빠" [별별TV]

주성배 인턴기자 / 입력 : 2019.12.29 21:50 / 조회 : 547
image
/사진=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방송화면 캡처


'사랑의 불시착'에서 서지혜가 현빈과 손예진이 함께 있는 호텔에 급습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에서 서단(서지혜 분)이 리정혁(현빈 분)과 이야기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서단은 급히 리정혁과 윤세리(손예진 분)가 있는 호텔에 찾아왔다. 서단은 이들과 삼자대면하고 "이런 상황이 두 번째면 기분 나빠야하는 것 맞지요"라고 말했다. 윤세리는 "충분히 오해할 상황인 것은 아는데, 참고로 저희는 방이 따로 따로에요"라고 변명했다. 그러나 서단은 "안 궁금했고 물어보지도 않았습니다"라고 말한 뒤 리정혁과 자리를 떠났다.

서단은 리정혁에게 "'동무를 평양호텔에서 봤다, 여자와 함께 있더라'라는 소식을 들었을 내 마음이 어땠을지 생각해봤습니까?"라고 물었다. 이어 "오늘 저녁에 약속이 있습니까? 있어도 없어야 할 겁니다. 양가 어른과 식사를 하기로 했으니"라고 전했다. 리정혁은 담담하게 "마땅히 해야할 일들을 빠짐없이 협조하기로 했잖소"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