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쌀롱' 한예슬 "김희선 동경..알바 월급 포기"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12.15 09:35 / 조회 : 505
image
/사진제공=MBC '언니네 쌀롱'


배우 한예슬이 선배 김희선을 향해 남다른 애정을 표현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MBC '언니네 쌀롱'에서는 배우 김승현과 최제우가 출연해 '리즈 시절'을 연상케 하는 메이크오버 쇼로 모두를 놀라게 한다. 1990년대 여학생들의 마음을 훔쳤던 원조 하이틴 스타들의 출격으로 향수에 젖은 쌀롱 패밀리들은 과거 좋아했던 스타들을 추억하며 과거 여행을 떠난다.

특히 MC 한예슬은 자신의 '워너비 '스타로 김희선을 꼽으며 소녀처럼 설레 하는 모습을 보였다. 당시 아름다움의 대명사로 불린 김희선의 열렬한 팬이었던 한예슬은 그녀가 광고 모델이었던 의류 브랜드에서 첫 아르바이트를 했다고 털어놨다.

한예슬은 김희선에 대한 동경 때문에 "아르바이트 월급을 다 포기했다"라고 고백, 남다른 팬심을 드러냈다. 뿐만 아니라 슈퍼모델에 출전할 때도 김희선의 영향을 받았다고 말해 진정한 팬임을 인증한다. 여성들의 워너비로 손꼽히는 한예슬이 롤모델 김희선을 위해 월급까지 포기했던 사연이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또한 데뷔 당시 '리틀 김희선'이라는 수식어를 얻어서 행복했다는 한예슬은 "만약 김희선을 실제로 만나면 어떤 반응을 보일 거냐"는 질문에 열성 팬의 면모를 고스란히 드러냈다는 후문.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