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모녀' 차예련, 회사 퇴출 요구에 발끈 "후회하게 될 것"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3 20:05 / 조회 : 529
image

/사진=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방송화면 캡쳐.


드라마 '우아한 모녀'에서 차예련이 회사 퇴출 요구에 발끈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극본 오상화, 연출 어수선)에서는 한유진(차예련 분)에게 회사에서 나가라고 명령하는 구재명(김명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회에서 한유진은 구재명에게 퇴출지시를 받았다. 그녀는 "이대로 나가면 회장님 쇠고랑 차실 수 있다"며 "제이그룹이 그렇게 깨끗하지 못할텐데요"라고 경고했다.

한유진은 이어 "저한테 인센티브 주시겠다 약속하셨죠. 이런 큰 선물을 주실 줄 몰랐다"며 황당함을 전했다.

이에 구재명은 "이쯤에서 나가게 해주는 걸 고맙게 알아라. 형사고발하면 전과자"라며 한유진을 괘씸하다는 듯 바라봤다. 한유진은 "이렇게 내치시는 거 후회하게 되실 것"이라며 가만히 있지 않겠다는 뜻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