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최민환, 예능 가족상 수상..母 "하늘 나는 기분"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1 21:34 / 조회 : 394
image
/사진=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살림남2' 방송화면 캡쳐


'살림남2' 최민환의 어머니가 아들의 수상 소식에 기쁨을 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소비자의 날 관련 시상식에 초대돼 레드카펫을 밟는 최민환 가족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민환과 율희, 짱이는 소비자의 날 시상식에 초대를 받아 예능 가족상을 수상하게 됐다. 최민환의 어머니는 아들 부부가 시상식 레드카펫을 밟게 된 것에 대해 "하늘을 나는 것 같다. 재율이 태어났을 때만큼 기뻤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최민환은 시상식 참석에 앞서 밤에 다른 스타들의 수상소감 영상을 검색하고 휴대폰에 소감을 메모하는 등 소감 발표에 신경 쓰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대해 최민환은 "데뷔하고 나서 혼자 받은 상이 없다. FT아일랜드가 아니라 가족이 받는 상이라 부담된다. '살림남'을 대표해 받는 상이라 준비를 많이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