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2' 신민아, 이정재 걱정 "안색이 너무 안 좋아"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0 22:14 / 조회 : 373
image
/사진=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2 -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캡처


드라마 '보좌관 2 -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의 신민아가 이정재의 안위를 걱정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2 - 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에서는 통증으로 인해 머리를 부여잡는 장태준(이정재 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장태준은 강선영(신민아 분) 및 직원들과 함께 회의에 나섰다. 강선영은 "태준 씨, 좀 쉬어야 되는 거 아니야? 안색이 너무 안 좋아"라며 퇴원한 지 얼마 안 된 장태준을 걱정했지만, 장태준은 의지를 꺾지 않았다.

장태준은 "시간이 얼마 없어요. 하던 일 모두 멈추고 로비 내역을 찾는 데 집중해 줘요"라고 지시했다. 하지만 장태준은 갑자기 찾아온 고통에 머리를 감싸 쥐었다. 이에 강선영은 화들짝 놀라 장태준에게 다가섰다.

강선영은 고집을 부리는 장태준에게 "내가 할게. 일단 집에 가자"라며 장태준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