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박지훈, 냉장고 받은 팬이 "창조경제" 극찬하자 "열심히 활동하겠다"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19.12.10 15:20 / 조회 : 432
image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박지훈


박지훈이 레전드 팬 사연에 고마움을 전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개그맨 유민상이 스페셜 DJ로 출연한 가운데 가수 박지훈이 출연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DJ 김태균은 "레전드 사연이 하나 있다. 전 남자친구의 현 여자친구하고 박지훈 씨 때문에 친해져서 함께 박지훈 씨 콘서트 간 사연이다"라고 소개했다.

팬은 "전에 전 여자친구 빼앗아 간 사연 보내서 냉장고 받은 사람이다. 감사 인사 전하고 싶어 문자했다"라며 "팬으로 활동했는데 냉장고 받아서 좋다. 박지훈은 창조경제다"라며 극찬했다.

이어 팬은 "사람들에게 무엇보다 말해주고픈 건 전 남자친구가 박지훈을 닮지 않았다는 것"이라며 "박지훈 씨 사는 동안 많이 버세요. '360' 대박나라"라고 전했다.

박지훈은 사연을 듣고 "내가 어떻게 말씀드려야 할지 모르겠다. 죄송하다고 하기도 그렇고"라고 전했다.

이에 스페셜 DJ 유민상이 "잘 된 거다"라고 하자 박지훈은 "그렇다. 너무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많이 좋아해 주시면 열심히 활동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박지훈은 지난 4일 두 번째 미니 앨범 '360'으로 컴백해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