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월클' 손흥민, 올 시즌의 골?"... 팬들 "당연하다!"

김동영 기자 / 입력 : 2019.12.08 10:01 / 조회 : 1213
image
번리전에서 '원더골'을 폭발시킨 토트넘 홋스퍼 손흥민. /AFPBBNews=뉴스1

토트넘 홋스퍼의 '손세이셔널' 손흥민(27)이 무시무시한 골을 폭발시켰다. 전 세계를 놀라게 만든 골이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 역시 손흥민의 골을 조명했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전에 선발 출전해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의 활약 속에 토트넘은 5-0의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의 골은 그야말로 '원더골'이었다. 전반 32분 수비 지역 페널티박스 근처에서 공을 잡았고, 역습에 나섰다. 전방을 살핀 손흥민은 마땅히 줄 곳이 없자 혼자 치고 나갔다. 번리 수비진이 잇달아 손흥민을 막기 위해 붙었지만, 손흥민이 더 빨랐다.

순식간에 5명~6명을 제쳤고, 마지막에는 수비수 두 명을 달고 골문 앞까지 달렸다. 골키퍼 오른쪽을 뚫는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득점 성공. 2-0에서 3-0을 만드는 골이었다. 70m를 홀로 질주해 만든, 그야말로 원맨쇼였다. 손흥민 앞에 번리 선수들은 '추풍낙엽'이었다.

손흥민의 골에 프리미어리그도 반응했다. 프리미어리그는 골이 터진 후 공식 인스타그램에 "올 시즌의 골?"이라고 적으며 손흥민의 사진을 실었다. 팬들은 "맞다", "당연하다", "의심의 여지가 없다", "손흥민은 최고다"라고 댓글을 달았다.

트위터를 통해서는 "월드 클래스 골이었다. 손흥민이 자기 진영에서 시작해 믿을 수 없는 솔로 골을 폭발시켰다"라고 적었다.

영국 축구의 전설인 개리 리네커 역시 자신의 SNS를 통해 "손흥민이 최고의 골을 만들었다. 올 시즌 최고의 골이다"라고 쓰며 손흥민의 골에 찬사를 보냈다. 그만큼 많은 이들을 놀라게 만든 골이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