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신일, 개인 방송 도전? "심야 방송 DJ가 꿈이다"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12.03 14:13 / 조회 : 1130
image
배우 강신일 /사진=강민석 인턴 기자


배우 강신일이 심야 방송 DJ가 꿈이라고 밝혔다.

3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서울·경기 107.7MHz)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코너 '최파타 레드카펫'으로 꾸며져 영화 '집 이야기'(감독 박제범)에 출연하는 배우 이유영, 강신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 청취자는 강신일의 목소리에 대해 칭찬했다. 이를 들은 DJ 최화정은 "음악방송 DJ로 목소리를 듣고 싶다"라며 "개인 방송하세요?"라고 물었다. 강신일은 "안 한다"고 답했다. 이어 "한 번 해볼까?"라고 덧붙였다.

강신일은 "심야 방송 DJ가 꿈이다"라고 고백했다. 그러자 이유영은 "기타 치면서 노래 부르고 방송도 하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최화정은 "적극 추천하겠다"라며 "타겟을 정해서 옛날 노래를 들려주면 좋겠다. 세분화된 본인의 취향의 노래를 들려주면 좋을 것 같다"고 힘을 보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