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탄 봉사' 팬들에게 바짝 다가간 원태인 "받은 사랑 돌려드릴게요"

한동훈 기자 / 입력 : 2019.11.22 17:34 / 조회 : 546
image
22일 대구서 연탄 배달 봉사활동에 참가한 원태인. /사진=삼성 라이온즈
삼성 라이온즈 선수단이 야구공 대신 연탄과 이불을 들고 시민들과 만났다.

주장 박해민을 비롯해 강민호, 구자욱, 원태인 등 선수들 20여 명은 22일 오후 2시부터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사무실 및 수성구 일대에서 연탄과 이불을 배달하는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앞치마와 장갑 등 복장을 갖춘 선수들은 적십자사 봉사원들과 함께 수성구 취약계층에게 연탄 총 1만 장과 겨울이불을 전달했다.

신인 원태인은 "대한적십자사 홍보대사로서 이번 행사에 꼭 참여하고 싶었다. 제 유니폼 기부금이 좋은 곳에 쓰이게 돼 기쁘고 어르신들도 늘 건강하셨으면 좋겠다"면서 "앞으로도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되돌려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장 박해민은 "겨울을 맞아 선수들과 함께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저희가 나눠드린 연탄으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박선영 대한적십자사 대구광역지사 사무처장은 행사 후 "올해 라이온즈 선수들이 참가해 더욱 의미 있는 활동이 된 것 같다"라며 "아직 주변에 어려운 분들이 많다. 이웃들에게 사랑과 관심을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