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 문화 소외지역 찾아 공연..200만원 쾌척 '훈훈'

윤성열 기자 / 입력 : 2019.11.21 17:11 / 조회 : 389
image
/사진제공=진아엔터테인먼트


가수 태진아가 문화 소외지역을 찾아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21일 소속사 진아엔터테먼트에 따르면 태진아는 이날 전남 고흥군 포두면 동천마을을 방문해 100여 명의 마을 주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날 태진아는 신곡 '김선달'을 비롯해 '사모곡', '동반자', '옥경이' 등 히트곡 무대를 선사했다.

이번 행사에는 포두면 김종진 면장, 고흥군청 고영재 농업축산과장, 동촌마을 김중권 이장 등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또한 태진아는 경로위안잔치 찬조금 200만 원을 농촌마을 윤태식 노인회장에게 전달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태진아는 "수시로 문화 소외지역을 찾아 어르신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돌아가신 어머니 생각도 나고 제가 더 힐링이 되는 기분이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지역의 어르신들과 만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태진아는 다음 달 25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 그랜드볼룸에서 드라마 콘서트 '송대관 태진아의 흥부놀부전'을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