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새 앨범 초동 판매량 7만장 돌파..자체 최고 기록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11.21 09:04 / 조회 : 526
image
/사진제공=RBW


걸그룹 마마무가 새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으로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국내 최대 음판 판매량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에 따르면 마마무의 두 번째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은 초동 판매량(11월 14일~11월 20일 집계) 7만 500장을 기록하며, 데뷔 후 가장 높은 초동 판매량 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지난 3월 발표한 'White Wind' 보다 3만 2000장 더 많은 수치이자 마마무 역대 최고 성적이다.

특히 마마무는 새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으로 앨범 발매 첫 날에만 5만 1000장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막강한 팬덤 화력을 뽐냈다. 이에 힘입어 마마무는 가온차트가 18일 발표한 2019년 46주차(11월 10일~11월 16일) 소매점 앨범 차트에서 1위에 랭크되기도 했다.

이처럼 마마무는 탄탄한 국내외 팬덤을 중심으로 음반 판매 부문에서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하며 대세 행보를 잇고 있다. 더욱이 팬덤의 규모와 직결되는 음반 판매량에서 자체 기록을 경신하며 6년째 성장 중인 마마무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만큼 앨범 총 판매량에도 많은 관심이 집중된다.

새 정규앨범 'reality in BLACK'에는 완성도 높은 총 11곡이 수록됐으며, 평행우주 세계관을 활용한 마마무만의 독보적인 아이덴티티를 담아냈다.

타이틀곡 'HIP'은 타인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온전히 스스로를 아끼고 사랑할 때 진정 'HIP' 할 수 있다고 이야기하는 곡으로, 그간 마마무가 추구해온 당찬 매력을 극대화하며 한층 힙한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