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개인 활동 힘들었지만 팬 생각해며 극복했죠"

광진=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11.20 16:08 / 조회 : 355
image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제공=판타지오 뮤직


아이돌그룹 아스트로 멤버 차은우가 개인 활동으로 바쁜 스케줄에 대해 "힘들어도 팬들을 생각하며 극복했다"고 밝혔다.

차은우는 20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여섯 번째 미니앨범 'BLUE FLAME'(블루 플레임)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팀 공백기 동안 소화했던 개인 활동에 대해 이야기했다.

차은우는 지난 10개월간 MBC '신입사관 구해령' 출연을 비롯해 아시아 단독 팬미팅 투어 개최 등 활발한 개인 활동을 펼쳤다. 여기에 새 앨범 준비까지 바쁜 나날을 보낸 차은우는 "안 힘들었다고 하면 거짓말이지만, 힘들면서도 재밌었다"고 털어놨다.

차은우는 "새 앨범을 준비하며 빨리 아로하를 만나고 멤버들과 활동하고 싶은 마음이 컸다. 행복한 마음으로 이겨내며 힘듦을 극복했다"며 "이번 앨범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 가져주시고 사랑해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활동을 위해 비주얼에 특별히 신경을 썼다고도 전했다. 차은우는 "재킷 촬영 때는 색다른 변화를 주고 싶어서 머리를 목선까지 붙이기도 했다. 활동을 위해서는 데뷔 이래 가장 밝은색으로 염색했다"고 말했다.

아스트로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 'BLUE FLAME'과 동명 타이틀 곡 뮤직비디오를 공개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Blue Flame'은 아스트로의 새로운 음악적 시도가 엿보이는 곡. 레게와 뭄바톤 리듬이 그루브한 느낌을 주며, 트랩과 퓨쳐 베이스가 어우러진 사운드가 강렬하고 세련된 느낌을 자아낸다. ICONIC SOUNDS(아이코닉 사운즈)의 프로듀서팀 VO3E(브이오쓰리이), TC Mack(티씨 맥)이 의기투합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