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령을 잡아라' 문근영·김선호, 다시 파트너..살인 막을까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11.19 08:39 / 조회 : 248
image
/사진제공=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유령을 잡아라'에서 문근영, 김선호가 파트너 재결성을 이룬 가운데 연쇄살인마 지하철 유령의 새로운 살인을 막을 수 있을까.

지난 18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극본 소원·이영주, 연출 신윤섭, 제작 로고스필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9화에서 유령(문근영 분)-고지석(김선호 분)은 실종된 자폐아 박정훈 (나도율 분)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면서 합이 척척 맞는 환상의 파트너십을 발휘했다.

특히 고지석은 박정훈 부친(전진기 분)이 납치범에게 건넨 돈가방 안에 자신의 핸드폰을 몰래 넣어 그의 행적을 쫓는 등 뛰는 납치범 위에 나는 고유커플의 활약이 눈길을 끌었다. 이러한 과정에서 유령은 쌍둥이 자폐 동생 유진(문근영 분 / 1인 2역)에 대한 죄책감과 형사들을 속이면서까지 아들을 찾고자 했던 박정훈 부친의 부성애를 몰라본 것에 미안함을 드러냈다. 특히 "아픈 가족 혼자 돌보는 거 결승선 없는 마라톤 같은 거예요. 숨이 턱까지 차도 대신 뛰어줄 사람도 없고 그렇다고 멈출 수도 없고"라는 고지석의 따뜻한 말 한마디는 유령의 상처를 어루만져주며 깊은 위로를 선사했다.

또한 유령이 고지석의 가슴 아픈 가족사를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유령이 절친 박미현(송상은 분)으로부터 고지석 치매 모친의 사연을 전해 들은 것. 이후 유령은 고지석을 자신이 힘들 때마다 방문하는 최애 장소에 데려갔고 "서울에선 여기 달이 제일 큽니다. 전 힘들 때마다 여기 옵니다. 달이 반쪽인 날도 있고 흐려서 안 보이는 날도 있는데 오늘 같은 날이 딱 걸리면 뽑기라도 걸린 것처럼 기분이 좋아지거든요"라는 말로 항상 고지석에게 위로받고 있는 것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이처럼 서로를 위로하는 고지석의 따뜻한 말 한마디, 유령의 따스한 행동만으로 두 사람이 언제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할지 궁금증을 높였다. 이후 "유형사 제가 다시 데려가겠습니다"는 고지석과 공반장(이준혁 분)의 은밀한 거래가 이뤄지면서 유령이 지하철 경찰대 1반으로 복귀, 시청자 모두가 애타게 기다리던 파트너 재결성이 안방극장의 설렘을 자극했다.

그런 가운데 베일에 싸인 고지석 치매 모친의 간병인 최경희(김정영 분)의 정체가 서서히 드러나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최경희는 고지석이 형사라는 것을 알고 그에게 의도적으로 접근, 그녀의 속셈에 대한 관심을 높인데 이어 지하철 유령의 존재에도 심상치 않은 반응을 보여왔다. 급기야 최경희는 한애심(남기애 분)에게 "내 아들은 마음에 병이 있어. 그래서 내가 여기서 일하는 건데"라며 자신의 비밀스런 가정사를 밝힐 뿐만 아니라 유령을 보자마자 충격에 얼어붙은 듯 병원을 급히 빠져나가 그의 정체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폭발시켰다.

무엇보다 지하철 유령의 새로운 살인이 예고돼 숨 막히는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이 날 광역수사대 반장 하마리(정유진 분)는 항상 같은 시간 공중전화박스 주변에서 운동하던 남자의 증언을 통해 지하철 유령의 인상 착의와 범죄 수법을 알게 됐다. 지하철 유령이 피해자에게 잃어버린 물품을 돌려주겠다는 말로 접근하고, 그가 어깨를 계속 움찔하는 틱장애를 갖고 있는 것. 이후 광역수사대는 9월 11일 공중전화 통화기록 내역을 조회, 지하철 유령의 다음 타깃이 전 지하철 경찰대 형사 최미라(박지연 분)라는 사실과 지하철 유령의 모든 살인이 역사 내 통제구역에서 이뤄지고 있다는 걸 파악하며 거침없이 휘몰아치는 폭풍 전개로 심장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특히 방송 말미 또 다른 희생자 발생을 예고하듯 최미라를 살인하려는 지하철 유령의 모습과 테이저건을 겨누는 유령-고지석의 모습이 함께 담겨 긴장감을 한층 더했다. 과연 두 사람은 지하철 유령의 새로운 살인을 막을 수 있을지 다음 전개에 대한 기대를 자아냈다.

한편 '유령을 잡아라'는 첫차부터 막차까지, 시민들의 친숙한 이동 수단 지하철을 지키는 지하철 경찰대가 '지하철 유령'으로 불리는 연쇄살인마를 잡기 위해 사건을 해결해가는 상극콤비 밀착수사기. 19일 10화가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