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 주연 확정(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11.18 13:46 / 조회 : 307
image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이경이 tvN 드라마 '아내의 침대'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18일 HB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이경은 오는 30일 첫 방송되는 tvN 단막극 '아내의 침대'에 출연할 예정이다.

'아내의 침대'는 결혼식 날 아내를 잃은 한 남자의 특별한 이별 대처법을 블랙코미디로 담아낸 드라마.

tvN '드라마 스테이지'는 '신인 작가 데뷔 무대'라는 의미를 담은 tvN 단막극 프로그램. 올해로 3번째 선을 보인다. 이번 '드라마 스테이지 2020'의 2번째 작품인 '아내의 침대'에서 이이경은 극중 심정우 역을 맡았다. 심정우는 결혼식 날 신혼 여행을 떠나기 전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로 아내를 잃게 되면서 폐인처럼 지내며 힘든 시간을 보내게 된다. 그러다 아내의 흔적이 있는 처가에 들어가면서 예측불허 전개를 펼칠 예정이다.

그동안 이이경은 코믹부터 액션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다양한 캐릭터 변신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올해 초에는 MBC'붉은달 푸른해'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형사 역할로 마초적인 남성미를 선사한 데 이어 '으라차차 와이키키 2'에서는 짠내 폭발 코믹 연기부터 진지함까지 다채로운 감정 표현으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에 이번 작품 '아내의 침대'에서는 이이경이 심정우라는 캐릭터를 또 어떤 매력적인 인물로 표현해낼지 주목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