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슬' 유재석 '아침마당' 등장 "트로트계 정상 오를것"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11.18 09:21 / 조회 : 2518
image
/사진=KBS 1TV '아침마당' 방송화면


'국민 MC' 유재석이 유산슬이라는 타이틀로 '아침마당'에 모습을 드러냈다.

유재석은 18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 출연했다. 방송에서는 유재석이 자신이 새롭게 결성한 그룹 유산슬이라는 타이틀로 모습을 드러내며 시선을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트로트 가수 박상철은 유산슬을 소개하며 "우리 신인을 밀어달라"라고 밝혔다. 이후 자막에는 유산슬과 함께 '트로트계의 이무기'라는 문구도 붙었다.

이후 유재석은 "내가 방송인 유재석 맞다. 이 시간에 생방송을 하는 건 처음"이라며 자신의 존재감을 재차 알렸다. 유재석은 "오늘은 (유산슬이라는) 신인 트로트 가수로 영광스럽게 '아침마당'에 출연하게 됐다"라고 웃었다.

유재석은 "박상철에게 의지하려고 했는데 지금 나보다 더 긴장하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하며 "개그는 잊어달라. MC도 잊어달라"라는 박상철의 말에 "앞으로 개그는 계속 할 거다"라고 말해 웃음도 자아냈다.

유재석은 이와 함께 방송에서 남다른 춤과 함께 "이른 아침 놀라셨죠? '도전 꿈의 무대'에서 무조건 3번을 뽑아주십시오"라며 지지를 호소했으며 "내가 트로트계에 발을 들인 이상 강력한 눈빛과 카리스마로 정상에 오르겠다"라고 포부도 전했다.

유산슬은 유재석이 MBC '놀면 뭐하니-뽕포유'를 통해 트로트 가수 도전기를 그린 캐릭터.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