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홈즈' 오늘(17일) 제주도 특집..말세권·고래세권 등장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11.17 20:58 / 조회 : 814
image
/사진제공=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이하 '홈즈')에서 빅하우스 특집으로 제1탄 제주도 편이 방송된다.

17일 오후 방송되는 MBC '홈즈'에서는 제주도편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서울에서 제주도로 이주 계획 중인 의뢰인 부부가 등장한다. 사회생활 10년 차인 의뢰인 부부는 현실에 치여 삶의 권태기에 빠졌다며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집을 찾고 있다고 한다. 이들은 제주도에서 민박과 주거를 함께 할 수 있는 집을 찾고 있으며, 이는 결혼 전부터 했던 약속이라고 밝혔다.

의뢰인 부부는 본인들이 살 주거공간과 투숙객들을 위한 민박 공간이 분리되어 있고, 민박 운영 경험이 없다 보니 둘이서 관리하기 적당한 규모의 집을 바랐다. 또한 도심보다는 자연과 가까운 한적한 곳에 있는 집을 원했으며, 민박 투숙객들을 위해 관광 포인트 주변이면 더욱더 좋겠다고 했다. 의뢰인 부부가 희망하는 매매가는 5억 원에서 최대 6억 중반까지였다.

먼저 덕팀에서는 탤런트 박하선과 노홍철이 매물 찾기에 나선다. 의뢰인 부부의 주거 겸 민박집을 위해 찾은 곳은 제주시 조천읍의 말목장 주택이었다. 홈즈 최초 '말 뷰'로 최근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는 '목장 스테이'가 가능한 집이었다. 그뿐만 아니라 집 안에서 사슴, 백로 등 야생동물까지 볼 수 있다고 전해져 매물에 관한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에 방은희가 "말똥 냄새는 바람 부는 방향에 따라 구름이 많은 날에도 난다"고 걱정하자, 노홍철은 "제가 당나귀를 키워봐서 아는데, 저곳은 광활한 목장이라 냄새가 고이지 않는다"며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한다.

게다가 이곳은 가을 억새로 유명한 산굼부리가 차로 2분 거리에 있을 뿐만 아니라, 2층 베란다에서도 확인할 수 있어 역대급 뷰를 자랑했다. 이에 임성빈은 "여긴 집을 사는 게 아니라 자연을 사는 것 같아요"라며 눈을 떼지 못했다고 한다.

덕팀의 코디들은 여기서 멈추지 않고 용머리 해안과 산방산 그리고 송악산이 있는 서귀포시 대정읍으로 출격한다. 이곳은 돌고래를 볼 수 있는 '고래세권'으로 인근 바다에 남방큰돌고래의 서식처가 있다고 밝혀 주변을 놀라게 했다. 매물을 소개한 중개업자 역시 "엊그제도 돌고래를 보고 왔다"라고 말해 신빙성을 높였다고 한다.

이에 복팀에서는 신규구멍 장동민과 리액션 요정 홍현희가 제주시 한경면으로 출격한다. 한라산 뷰를 자랑하는 초호화 대저택 등장에 시작부터 하이텐션이 폭발했다. 특히 이번 매물은 '문화재 수리기능자 자격증'이 있는 기와 장인 집주인이 직접 지은 것으로 알려져 매물에 대한 궁금증이 커진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