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리뷰] '5안타 빈공' 한국, 일본에 3-5 씁쓸한 역전패 '프12 준우승'

도쿄돔(일본)=박수진 기자 / 입력 : 2019.11.17 22:03 / 조회 : 618
image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9회초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삼진으로 당한 대한민국 양의지가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이 일본과 프리미어12 결승전에서 패배, 대회 2연패에 실패했다.

김경문 감독이 이끄는 한국 야구 대표팀은 17일 오후 7시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일본 야구 대표팀과 2019 WBSC(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 프리미어12 결승전에서 3-5로 패했다.

지난 2015년 초대 대회 챔피언이었던 한국은 대회 2연패를 노렸으나 아쉽게 실패했다. 반면 일본은 지난 대회 준결승전에서 한국에 당했던 3-4 패배를 설욕하며 프리미어12 대회 첫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대회 3위는 앞서 3,4위전에서 미국을 꺾은 멕시코가 차지했다. 총 521만 달러(한화 약 60억원)의 상금이 걸린 이번 대회서 일본은 우승 상금으로 150만 달러(17억5천만원)를, 한국은 준우승 상금 75만 달러(8억 7500만원)를 각각 받게 됐다.

이날 한국은 이정후(중견수)-김하성(유격수)-김재환(지명타자)-박병호(1루수)-김현수(좌익수)-양의지(포수)-민병헌(우익수)-허경민(3루수)-김상수(2루수) 순으로 선발 타순을 짰다. 선발 투수는 양현종. 김경문 감독은 "김상수의 컨디션이 좋다. 3루수는 최정이 괜찮다고는 하나 부상 여파로 움직임이 안 좋다. 수비 강화 차원에서 허경민을 투입했다"고 설명했다.

출발은 좋았다. 한국은 1회초 선두타자 이정후가 볼넷으로 출루한 뒤 김하성이 일본 선발 야마구치를 상대로 볼카운트 2-1에서 4구째를 공략, 좌측 담장을 살짝 넘어가는 선제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여기가 끝이 아니었다. 2사 후 김현수가 우중간 솔로포를 쳐내며 3-0을 만들었다.

image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 1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2점홈런을 친 대한민국 김하성이 기뻐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일본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1회말 1사 후 사카모토가 볼넷으로 출루한 뒤 마루가 삼진을 당했으나 스즈키가 좌익수 키를 넘기는 적시 2루타를 쳐냈다. 점수는 3-1, 2점 차로 좁혀졌다. 일본 선발 야마구치는 1회를 마친 뒤 강판, 다카하시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한국이 2회초 점수를 뽑지 못한 가운데, 2회말 승부가 뒤집혔다. 2사 후 승부가 아쉬웠다. 양현종이 8번 아이자와를 상대로 스트레이트 볼넷을 허용했다. 이어 기구치가 유격수 앞 내야 안타를 치며 2사 1,2루 기회를 잡았다. 그리고 1번 야마타 테츠토가 양현종을 상대로 2-2에서 8구째를 공략,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스리런 아치를 그렸다. 일본이 4-3으로 역전한 순간이었다.

image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 2회말 2사 1,2루상황에서 일본 야마다에게 3점홈런을 허용한 대한민국 선발 양현종이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뉴스1


양현종은 3회까지 3이닝(75구) 동안 4피안타 3볼넷 4탈삼진 4실점(4자책)을 기록하며 마운드를 이영하에게 넘겼다. 한국은 5회 선두타자 김상수가 3루수 방면 깊숙한 내야 안타를 치며 출루했다. 그러나 이정후가 좌익수 뜬공에 그친 뒤 1사 후 김하성이 삼진을 당하면서 동시에 김상수마저 런다운에 걸리며 아웃, 절호의 득점 기회를 잃었다.

한국은 7회 또 한 점을 잃었다. 조상우가 선두타자 사카모토에게 좌월 2루타를 내준 뒤 2사 3루에서 아사무라에게 우중간 적시타를 허용했다. 점수는 3-5, 2점 차로 벌어졌다. 이후 한국은 일본의 불펜을 쓰러트리지 못했고 결국 5안타에 그친 채 패배, 준우승으로 이번 대회를 마감했다.

image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에서 관중들이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사진=뉴스1
image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 7회말 2사 3루 상황에서 일본 아사무라에게 1타점 적시타를 허용한 대한민국 조상우가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뉴스1
image
김경문 대한민국 야구 대표팀 감독이 17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결승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 6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삼진아웃 당한 대한민국 박병호가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뉴스1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