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사우스클럽, 남태현 미성으로 애절함 ↑..'두 번'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11.16 17:19 / 조회 : 421
image
/사진=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밴드 사우스클럽(남태현, 정회민, 이동근, 강민준)이 '음악중심'에서 애절한 이별 감성을 전했다.

사우스클럽은 16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두 번'의 무대를 펼쳤다. 이날 무대는 사우스클럽 멤버들의 연주에 서정적인 가사, 한층 밝아진 분위기를 담은 보컬 남태현의 애절한 미성이 더해지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두 번'은 이별 후 연인과의 좋았던 시간을 그리워하고 다시 한번 사랑하고 싶다는 메시지를 담아낸 곡으로 기존 사우스클럽의 음악보다 가벼워진 멜로디와 남태현의 독보적인 미성이 더해지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날 사우스클럽은 시크한 매력과 감성적인 매력을 동시에 표현해냈고 앞으로 사우스클럽이 보여줄 새로운 매력을 예고해 기대를 모았다.

한편 이날 '음악중심'에는 사우스클럽을 비롯해 마마무, 네이처, 현아, DAWN(던), 갓세븐, 빅톤, 권인하, 아리아즈, 스윗소로우 등이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