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금 아픈 친구"..박하선 동생상에 네티즌 애도 물결[종합]

공미나 기자 / 입력 : 2019.11.15 06:43 / 조회 : 1092
image
박하선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박하선이 동생상을 당한 사실이 알려지며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14일 소속사 키이스트에 따르면 박하선의 동생은 지난 12일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다. 발인은 14일 진행됐다. 박하선은 남편인 배우 류수영과 동료, 지인들과 함께 빈소를 지킨 것으로 전해졌다.

박하선은 발달장애를 가졌던 두 살 터울인 남동생과 두터운 우애를 자랑해 더욱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박하선은 2012년 한 매거진 인터뷰에서 동생이 발달장애가 있다고 밝힌 바 있다.

image
/사진=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 방송화면 캡처


박하선은 2017년 4월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에 출연해 아픈 동생 이야기를 털어놓기도 했다.

당시 박하선은 "제 동생이 어렸을 때 집을 많이 나갔다"며 "제 동생은 조금 아픈 친구다. 문을 잠그지 않으면 집을 나갔다"고 조심스럽게 동생의 이야기를 꺼냈다.

그는 "집이 서울인데 동생을 포항이나 부산에서 찾아왔다. 그때마다 경찰들이 하루 이틀 만에 동생을 찾아주셨다"고 말을 이었다.

박하선의 동생상 소식이 전해지자 팬들을 비롯한 네티즌들은 고인을 추모하며 애도의 뜻을 전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