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이규성父 "한 명 더 죽으면 난리나겠네"[별별TV]

장은송 인턴기자 / 입력 : 2019.11.14 22:23 / 조회 : 457
image
/사진=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캡처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의 이규성과 그의 아버지에 대한 수상함이 극에 달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에서는 여전히 수상한 박흥식(이규성 분)과 그의 아버지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경찰은 박흥식을 찾아 DNA 체취에 응해줄 것을 부탁했다. 박흥식은 흔쾌히 협조했다.

이때 경찰은 방 안에 있던 박흥식 아버지를 발견했다. 경찰은 인기척도 없이 방 안에 틀어박혀 있던 박흥식 아버지에 화들짝 놀랐다. 박흥식은 "거동을 못하신다"고 얘기했다. 옆에 휠체어도 있어 박흥식의 말에 신빙성을 더했다.

하지만 경찰이 사라지고 난 후 흥식 아버지는 "하나 더 죽으면 아주 난리들이 나겠구만"이라고 중얼거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