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막방서 최후의 반격.."마지막 반란"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11.14 16:54 / 조회 : 1359
image
오늘(14일) '청일전자 미쓰리' 최종회가 방송된다./사진제공=tvN


'청일전자 미쓰리' 청일전자가 최후의 반격을 시작한다.

14일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극본 박정화, 연출 한동화) 측은 16회 방송을 앞두고, TM전자의 선제공격에 맞선 유진욱(김상경 분) 부장, 최영자(백지원 분) 반장, 명인호(김기남 분) 대리의 출격을 포착했다.

지난 13일 방송에서는 TM전자의 공격에도 굴하지 않고 직진하는 청일전자의 모습이 그려졌다. 홈쇼핑 판매에서 첫 방송부터 완판을 기록한 것에 이어, 신제품 출시 준비로 청소기 사업에 박차를 가했다. 하지만 그들을 막아 세우는 건 역시나 TM전자였다. 계획보다 앞서 청소기 신제품을 출시한 TM전자의 행보에 청일전자는 위기를 겪어야만 했다.

그런 가운데 청일전자가 TM전자와 정면승부에 나서 눈길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 영업 모드를 장착한 유진욱 부장과 바이어의 만남이 포착됐다. 청일전자의 품질과 기술력에 대한 확신을 그의 강렬한 눈빛만으로도 알 수 있다.

공장과 사무실을 벗어나 거리로 나선 최영자 반장과 명인호 대리의 고객 유치 현장에서도 활력이 넘쳤다. 최 반장은 특유의 친근하고 싹싹한 미소를 발산하며 예비 고객들의 마음을 끌어당겼고, 청소기를 시연하는 명 대리와 전단지를 돌리는 박인혜(유인혜 분) 사원의 의기투합도 믿음을 더했다.

이에 대해 '청일전자 미쓰리' 제작진은 "오늘(14일) 방송되는 최종회를 통해 다윗과 골리앗 같았던 청일전자와 TM전자의 최후가 그려질 것"이라며 "마지막까지 뜨거운 열정과 의지를 불태우는 청일전자 패밀리의 막판 활약을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청일전자 미쓰리' 최종회는 이날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