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방탄소년단 사칭 공연 사기..위조문서"(공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11.14 12:20 / 조회 : 947
image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톱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BTS, RM 진 지민 제이홉 슈가 뷔 정국)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방탄소년단을 사칭한 공연 사기 사건에 대해 "(보도를 통해 공개된 문서는) 위조 공문"이라고 밝혔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14일 공식입장을 통해 "(보도를 통해 공개된 문서는) 내부 양식이 아니다. 위조 계약서와 위조 공문"이라며 "해당 계약을 체결한 바가 없다"라고 밝혔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범죄 행위와 실질적인 피해 발생을 확인할 경우 법적 조치를 취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보도에 따르며 국내 모 연예 관계자들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를 사칭, 수십억 원 대의 투자 사기를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내부 서류 양식을 이용해 허위 계약서를 작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