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X박정민X정해인X염정아, 웃음 배달 '시동' 걸었다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11.14 14:00 / 조회 : 498
image
/사진='시동' 예고편 캡처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만남과 캐릭터 변신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동'이 올 겨울을 사로잡을 유쾌한 에너지로 기대를 모은다.

최근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 1차 예고편이 공개 됐다.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신선한 캐스팅 조합으로 기대를 모은다.

예고편에는 오토바이를 타고 위태롭게 달리는 택일과 절친 상필의 모습으로 시작부터 눈길을 사로잡는다. 시원하게 질주하는 것도 잠시, 여기저기 매를 벌고 다니는 반항아 택일이 무작정 집을 나와 장풍반점에 들어가게 되는 모습은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어 압도적인 비주얼과 포스의 정체불명 주방장 거석이형의 등장은 시선을 사로잡고, 그를 만난 택일이 예상과 다르게 흘러가는 일상에 당황하는 모습은 코믹한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외모부터 성격까지 전작과 차별화된 캐릭터로 완벽하게 변신한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모습은 이제껏 본 적 없던 유쾌한 시너지를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시동'은 2019년 12월 개봉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