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바이벌' 오나미, 12년 솔로 생활..썸남에 울컥 눈물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9.11.13 08:36 / 조회 : 355
image
/사진제공=KBS 2TV '썸바이벌 1+1-취향대로 산다'


개그우먼 오나미가 12년 솔로 생활을 탈출을 할 수 있는 '썸'을 이뤄낼 수 있을까.

13일 오후 방송될 KBS 2TV '썸바이벌 1+1 – 취향대로 산다'(이하 '썸바이벌')에서는 오나미의 설렘 폭발 러브라인이 관전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오나미는 "12년 차 솔로지만, 오늘만큼은 못생긴 개그우먼 이미지에서 벗어나 진짜 썸을 타보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그녀의 레이더망에 걸린 훈남은 바로 전국 60개 체인점을 운영 중인 '요식업 CEO 썸남'이었다.

이어진 코너에서 오나미는 자신이 원하는 상대였던 요식업 CEO와 1대 1 데이트를 하게 되는 행운을 얻었다. 오나미는 썸매니저인 MC 피오, 희철에게 받은 조언대로 썸남이 좋아하는 심쿵 행동을 하고, 관심 있는 화제로 이야기를 꺼내는 등 적극적인 자세로 데이트를 이어나갔다.

그러나 그것도 잠시, 썸남의 말을 듣고 울컥한 오나미가 눈물을 보였다. 그녀는 감정이 벅차오른 듯, 한동안 말을 잇지 못하고 연신 눈물을 훔쳤다. 말을 건넨 썸남은 물론 둘의 데이트를 지켜보던 MC들마저 오나미의 반응에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는데, 오나미를 울컥하게 한 썸남의 한마디는 무엇일지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언프리티 랩스타 시즌 3'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유명세를 얻은 래퍼 나다는 첫 등장부터 "섹시한 외모지만, 귀여움과 애교도 갖췄다"며 본인의 매력을 거침없이 드러냈다. 마음에 드는 상대와 데이트를 하게 된 나다는 시작부터 돌직구였다. "무슨 과자 제일 좋아해요?"라는 썸남의 질문에, "오빠 제일 좋아해요"라며 과감한 발언을 던진 것. 이후에도 "제가 느낀 이 감정이 내 감정만은 아니었으면 좋겠다"며 한 남자를 향한 마음을 거침없이 드러내 보는 이들을 감탄하게 했다.

한편 이날 오후 방송될 '썸바이벌'에서는 오나미, 신수지, 나다, 조정민이 출연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