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도화살有 누구든 홀릴 수 있다" 이혜성 아나♥에 사주풀이 재조명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19.11.13 09:28 / 조회 : 1268
image
/사진=JTBC '어서 말을 해' 화면 캡처
전현무가 이혜성 KBS 아나운서와 열애 중인 가운데 과거 사주풀이가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0월 22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어서 말을 해' 10회에는 90년대 하이틴 스타 최제우(최창민)가 출연했다.

명리학 전문가로 변신한 최제우는 이날 방송에서 출연자들의 사주팔자를 해석했다.

최제우는 "사주팔자에 대한 기본적인 것부터 말씀드리겠다"며 "사람이 타고난 어떤 본성이 있다. 타고난 사주를 해석하면 인생의 방향을 예측해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먼저 전현무의 사주를 풀이한 최제우는 "최근 운의 흐름에 도화살이 들어와 있다"며 "본래 가지고 있는 살은 아니다. 하지만 큰 흐름을 봤을 때 기운이 들어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도화살뿐 아니라 홍염살, 백호살이 있다"며 "내면의 끼가 있어 마음만 먹으면 누구든 홀릴 수 있는 사람"이라고 덧붙였다.

점술학적으로 도화살은 사람의 호색한 기운을 뜻한다. 최근에는 인기가 많고 매력적인 사람에 붙이는 말로도 사용된다. 홍염살은 본능적으로 가지고 있는 끼를 뜻하고, 백호살은 강한 팔자를 가진 사람에게 사용하는 용어다.

한편 전현무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함께 출연한 모델 한혜진과 공개 열애를 시작, 1년 1개월 만인 지난 3월 결별했다. 당시 전현무와 한혜진은 '나 혼자 산다'에 동반 하차해 화제가 된 바 있다.

image
/사진=KBS Cool FM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 공식 SNS
지난 12일 전현무는 KBS 아나운서 이혜성과 열애를 인정했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1992년생으로 1977년생인 전현무와 15살 차다. 이혜성 아나운서는 2016년 KBS 43기 공채 아나운서로 '연예가중계', 'KBS뉴스9', '도전 골든벨', '누가누가 잘하나'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으며 라디오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를 진행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