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팝핀현준, 母와 갈등 폭발.."그런 말씀하면 화나"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11.12 16:00 / 조회 : 468
image
팝핀현준과 그의 어머니./사진제공=KBS 2TV


가수 겸 공연예술가 팝핀현준과 어머니의 눈시울이 붉어져 관심이 모인다.

오는 1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 아들의 만류에도 계속 집안일을 하는 어머니와 이를 말리는 팝핀현준 간 갈등이 그려진다.

지난 방송에서 허리를 제대로 관리하지 않으면 어머니가 평생 휠체어를 탈 수도 있다는 의사의 말에 충격을 받은 팝핀현준은 이날 어머니를 쫓아다니며 일을 하지 못하도록 말렸지만 어머니는 여전히 무거운 물건을 나르며 집안일을 멈추지 않았고, 팝핀현준은 답답한 마음에 어머니에게 화를 내기도 했다.

이렇게 두 사람의 갈등이 점차 고조되는 가운데 어머니가 인터뷰 도중 "이게 영화 필름 같으면 그 대목은 탁 잘라 버렸으면 좋겠어요"라고 가슴 아파했다.

이에 대해 팝핀현준은 과거 자신의 노숙 사실을 밝히면서 "(어머니가) 그런 말씀을 하실 때마다 화나죠"라고 울컥하더니 말을 잇지 못했다고 해 관심이 모였다.

한편 '살림남2'는 이날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