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네타운' 염정아 "정해인, 떡볶이 좋아한다"

전시윤 인턴기자 / 입력 : 2019.11.12 11:57 / 조회 : 434
image
/사진=박선영의 씨네타운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배우 염정아가 정해인이 현장에서 떡볶이를 자주 먹는다고 언급했다.

12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는 스페셜 DJ 박정민을 비롯해 영화 '시동'의 배우 염정아, 정해인이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정해인에게 "정해인 예전에 식당에서 봤는데, 조용히 엄청 많이 먹어서 놀랐다. 푸드파이터인 줄 알았다. 많이 먹는 비결이 뭔가"라고 물었다.

이에 정해인은 "그때는 진짜 많이 먹었다. 지금은 운동을 많이 못 해서 많이 못 먹는다. 제일 많이 먹었던 양은 공깃밥 3~4그릇이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염정아는 "나는 정해인 하면 떡볶이가 생각난다"며 "현장에서 떡볶이를 아주 좋아해서"라고 말했다.

이를 들은 DJ 박정민은 "그러면 팬분들이 떡볶이만 사주신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영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2월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