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4번 타자' 김재환, 한국 첫 홈런 주인공…3점포 폭발! [★프12현장]

도쿄돔(일본)=박수진 기자 / 입력 : 2019.11.11 19:31 / 조회 : 1036
image
11일 미국전서 홈런을 쏘아올린 김재환.
올 시즌 한국 시리즈 우승 팀 두산의 4번 타자 김재환(31)이 이번 프리미어12 대표팀 첫 홈런의 주인공이 됐다.

김재환은 11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미국과 2019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1차전에 5번 지명 타자로 선발 출전해 첫 타석부터 우측 담장을 넘기는 3점 홈런을 쏘아올렸다.

0-0으로 맞선 1회말 2사 1,3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김재환은 미국 선발 투수 코디 폰세의 2구를 그대로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겼다. 맞는 순간 홈런을 직감하는 큰 타구였다. 비거리는 120m였다.

이번 프리미어12에서 대표팀은 홈런이 없었지만 김재환이 4경기 만에 첫 홈런을 만들어냈다. 이날 경기를 앞두고 김경문 감독은 "오늘은 좀 넘어갔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고 김재환이 이를 실현시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