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나라' 김설현, 양세종에 "볼 수 있어 좋다" 고백 [별별TV]

주성배 인턴기자 / 입력 : 2019.11.09 23:28 / 조회 : 348
image
/사진=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방송화면 캡처


'나의 나라'에서 김설현이 양세종에게 "너를 볼 수 있어 좋다"고 말했다.

9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극본 채승대, 연출 김진원)'에서 한희재(김설현 분)가 서휘(양세종 분)에게 통을 전했다.

한희재는 왕이 황궁을 한다는 소식을 전하러 서휘에게 직접 찾아갔다. 한희재는 서휘에게 "전하께서 황궁 중이시다. 닫힌 문을 열 수 있는 유일한 자가 전하다"라고 말했다.

서휘는 걱정하며 "다음부터 이런 통은 직접 오지 마"라고 말했다. 그러나 한희재는 "그래도 너 볼 수 있어 좋다. 간다"고 말했다. 한희재는 서휘의 팔을 잡으며 "꼭 돌아올게"라고 약속했다. 한희재는 서휘를 바라보며 "기다리겠다"고 대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