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는 당나귀귀' 최현석X이현이의 예능감..'사이다 폭로'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11.09 10:48 / 조회 : 961
image
/사진제공=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최현석 셰프와 이현이가 예능감을 뽐낸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25년 차 양식계의 톱셰프 최현석과 패션 보스 김소연 대표의 판도라 상자인 톱모델 이현이가 각각 새로운 보스와 스페셜 MC로 첫 등장한다.

이날 자진해서 '당나귀 귀'에 스페셜 MC로 출연한 이현이를 본 김소연 대표는 "절대 나오면 안되는 게스트다"라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현이는 곧바로 보스 사냥꾼의 면모를 발휘했다. 그는 김소연 대표를 향해 "아티스트에게는 너무 훌륭한 보스지만 직원이나 거래 업체라면 다시는 거래 안할 것"이라며 거침없는 폭로를 했다.

특히 이현이가 "500만원 가지고 1억짜리를 해 달라고 했다"며 김소연 대표와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이에 방송인 전현무와 요리 연구가 심영순은 "날강도네", "대표가 도둑이야"라고 입을 모았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새로운 보스로 합류한 최현석 셰프는 자신의 영상 공개에 앞서 "직원들이 저에 대한 미담들을 쏟아낼 것"이라며 자신만만했지만 전현무로부터 "헛것을 말하고 본다"는 디스를 당했다.

이런 가운데 지난 방송에서 스페셜 MC로 출연했던 최현석 셰프가 갑버튼을 남발한 것에 뒤끝 작렬한 심영순이 "두고 봅시다"라고 선전포고를 했고, 최현석은 당황해 어쩔 줄 몰라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이날 5시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