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송성문에 두산 팬들 엄청난 야유 폭발, 3루타 치고도 NO 세리머니

잠실=이원희 기자 / 입력 : 2019.10.23 18:52 / 조회 : 874
image


키움 히어로즈의 송성문(23)이 상대 두산 베어스 팬들로부터 거센 야유를 받았다.

송성문은 23일 서울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두산과 원정경기에서 6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하지만 팀이 1-0으로 앞선 2회초 첫 타석부터 두산 팬들은 송성문을 향해 거친 야유를 쏟아 부었다.

송성문은 지난 22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상대팀 두산 베어스 선수들을 향해 험한 말들을 한 동영상이 야구 관련 사이트에 게재돼 논란이 됐다. 이 경기에 앞서 송성문은 자신의 행동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야유 속 송성문은 우익수 오른쪽에 떨어지는 3루타를 때려냈다. 세리머니는 없었다. 3루타 이후에도 두산 팬들의 야유는 계속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