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진화, 김치찌개 실패→꼬막밥 성공[별별TV]

최현주 기자 / 입력 : 2019.10.22 23:36 / 조회 : 459
image
/사진=TV 조선 방송 화면 캡처


'아내의 맛' 진화가 임창정 족발집에서 생애 첫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22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진화가 김치찌개 만들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진화는 주방에서 김치찌개를 주문 받고 도전했지만 레시피를 외우지 못하고 실수했다. 첫 번째 시도에서는 족발 양념을 넣었고, 두 번째 시도에서는 양배추를 넣어 실패였다. 마지막에는 국물을 졸여 실패했다.

진화는 "실수하고 싶지 않았는데 너무 바쁘다 보니까 머릿속 모든 게 다 헷갈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진화는 임창정이 주문한 꼬막밥은 성공했다. 임창정에게 "맛있어. 똑같아"라는 칭찬을 받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