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공단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 진화..인명피해 無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10.21 14:38 / 조회 : 8392
image
/사진=뉴시스, 인천소방본부 제공


인천 남동공단 자동차 부품공장에서 화제가 발생했지만 진화됐다.

21일 뉴시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인천 남동구 고잔동 남동공단의 한 자동차 부품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1시간여만에 진화를 완료했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1분께 인천 남동구 남동공단의 한 자동차부품 제조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대응 2단계로 격상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이 불로 3573㎡ 규모의 2층짜리 자동차 부품공장이 탔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이날 화재 신고 10분만에 대응 1단계에 이어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장비 70대와 소방대원 179명을 투입해 1시간 만인 낮12시 53분께 진화를 완료했다.

또 신규 도입한 무인방수탑차 등 특수장비를 주요 발화 거점에 배치해 연소확대를 막았다.

소방 관계자는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없고, 현재 잔불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며 "완진히 진화한 뒤 내부 수색을 통해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동차 부품 공장 2층 내부에서 최초로 발화가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