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녹여주오' 윤세아, 마음 떠난 지창욱 향한 그리움에 눈물 [별별TV]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10.20 22:14 / 조회 : 522
image
/사진= tvN 주말 드라마 '날 녹여주오' 방송 화면


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 윤세아가 지창욱을 그리워하며 눈물을 흘렸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 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 나하영(윤세아 분)은 출장을 나가 같은 호텔에 있는 마동찬(지창욱 분)에게 전화를 걸었다.

나하영은 "나 지금 동찬씨랑 같은 호텔에 있어. 잠시 시간 되면 볼 수 있냐"고 물었다. 하지만 마동찬은 "지금 시간 없다"고 딱 잘라 나하영의 제안을 거절했다.

나하영은 그날 밤을 혼자서 보내며 마동찬에 대한 그리움으로 눈물을 흘렸다. 이어 마동찬과 뜨거운 사랑을 나눴던 지난날을 추억하며 그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