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인기 광풍! V리그 최초 남녀부 개막전 동반 매진 달성 [★현장]

인천=한동훈 기자 / 입력 : 2019.10.19 17:19 / 조회 : 345
image
19일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흥국생명과 도로공사의 V리그 개막전이 매진됐다. /사진=한동훈 기자
V리그 역대 최초로 남녀부 개막전 동반 매진에 성공했다.

19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V리그 여자부 개막전 흥국생명과 한국도로공사전에 2901명이 입장해 만원 관중을 달성했다.

앞서 지난 12일 열린 남자부 개막전도 매진이었다. 12일 천안 유관순체육관에서 격돌한 대한항공과 현대캐피탈 경기에는 3788명이 찾았다.

개막전 매진은 남자부 4번째, 여자부 2번째이며 동반 매진은 최초다.

여자부는 또한 2년 연속 개막전 매진 겹경사다. 지난 시즌 도로공사와 IBK기업은행의 개막전에 5617명이 들어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