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허지웅, 혈액암 극복→금요 예능 1위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10.19 09:37 / 조회 : 1125
image
/사진제공=MBC


노브레인 이성우와 허지웅이 취향 확실한 힐링 타임으로 이목을 끌었다.

19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연출 황지영 이민지)는 전국 가구 기준 7.7%, 9.2%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이날 방송된 예능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색깔 있는 일상으로 각자의 삶을 즐긴 이성우와 허지웅의 하루로 알찬 재미를 선사했다. 먼저 이성우는 개성 넘치는 홈트레이닝을 공개, 볼일 보는 CG를 넣어야 할 것 같은 오묘한 자세와 경건한 BGM의 환상적인 조합으로 안방극장을 박장대소하게 만들었다.

또한 그는 진한 덕질을 자랑했다. 친구의 가게에 들어서자마자 아츄 경례로 힘차게 인사, 친구들 또한 자연스럽게 맞받아치는 모습으로 러블리즈를 향한 특별한 애정을 폭발시킨 것.

본격적으로 러블리즈 레전드 영상들을 보던 그는 가사와 안무를 따라 하는 깨방정을 떠는가 하면 함께 무대를 했던 과거를 회상하는 주접킹의 면모로 시청자들에게 대폭소를 안겼다.

허지웅도 최애들과 함께하는 행복한 하루를 선사했다. 집에서도 병원에서도 틈만 나면 본 것은 바로 고양이 영상, 귀여워 어쩔 줄 몰라 하며 끙끙 앓는 의외의 모습을 보여줬지만 털 알레르기로 인해 직접 키우지는 못한다는 슬픈 사실에 웃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에 대한 특별한 사연을 공개했다. 항암 치료 중 너무 큰 고통에 어찌할 바 모를 때 웃음으로써 잠시나마 괴로움을 잊게 해준 방송이라는 것. 그의 힘들었던 시간들을 조금이나마 짐작할 수 있는 이야기에 보는 이들을 짠하게 했다.

항암치료라는 거대한 산을 넘어 완치를 향해 가고 있는 그는 같은 아픔을 겪고 있는 사람들의 사연에 따뜻한 위로와 현실적인 조언을 전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하기도.

이처럼 이성우과 허지웅은 자신만의 행복을 충전하는 일상으로 쌀쌀한 가을밤을 포근하게 만들었다. 언제나 사람 냄새를 가득히 풍기며 힐링을 선물하는 MBC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