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어리더 배수현, 수건 한 장으로 가린 아찔 몸매 "딱 좋음"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10.18 07:44 / 조회 : 86772
image
/사진=배수현 인스타그램
치어리더 배수현이 우월한 몸매를 뽐냈다.

배수현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운동 끝내고 사우나도 하고~태닝하러 왔어요! 날씨가 싸늘해지니 태닝하기 딱 좋음. 이대로만 잘 유지해서 무대올라가고 싶다"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수현은 핸드폰으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배수현은 수건 한 장으로 몸을 가린 채 구릿빛 근육질 몸매를 뽐내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배수현은 17년 차 치어리더로 각종 머슬마니아 대회를 휩쓴 '머슬퀸'이다. 그는 프로야구 SK 와이번스, 프로배구 KB손해보험 스타즈 등에서 치어리더로 활약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