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혜진 "'니나 내나' 위해 급하게 체중 조절..'기생충' 모습과 달라"

광화문=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10.17 19:07 / 조회 : 493
image
배우 장혜진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장혜진이 영화 '니나 내나'를 위해 급하게 체중을 조절했다고 밝혔다.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씨네큐브 광화문에서 영화 '니나 내나'(감독 이동은)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시사 후 진행된 기자간담회에는 배우 장혜진, 태인호, 이가섭 그리고 이동은 감독이 참석했다.

'니나 내나'는 오래전 집을 떠난 엄마에게서 편지가 도착하고, 각자 상처를 안고 살아온 삼 남매가 엄마를 만나기 위해 여정을 떠나는 모습을 그린 이야기다.

이날 장혜진은 "사실 이동은 감독이 제일 친한 친구 동생이다. 제가 중, 고등학교 시절때부터 '누나~ 누나~'하던 사이였다. 그래서 같이 해도 되겠다고 해서 선택하게 됐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장혜진은 "고향에 있을 때부터 저를 쭉 봐왔던 감독님이 같이 하자고 연락을 줘서 너무나 기뻤다. 시나리오 역시 술술 잘 읽히고 인물의 각각 생들이 공감이 되더라. 저한테도 필요한 이야기였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또 장혜진은 "감독님한테 저는 정말 하고 싶은데 제가 해도 되겠냐고 물었다. 급하게 원하는 몸무게는 아니지만 체중을 줄였다. 그래서 '기생충'(감독 봉준호)의 모습 조금 다르지 않았나 싶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니나 내나'는 10월 중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