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P 출신 영재, 22일 컴백 확정..소속사 이적 후 첫 앨범(공식)

이정호 기자 / 입력 : 2019.10.14 10:25 / 조회 : 254
image
/사진제공=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가수 영재가 22일 컴백을 확정했다.

14일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영재는 22일 새 미니앨범 'O,on(온앤온)'을 발표하고 전격 컴백한다.

이번 앨범은 솔로 아티스트로 도약에 나선 영재의 색깔을 담은 앨범이자 소속사 이적 후 처음으로 발표하는 앨범이다. 소속사는 "영재의 도약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로써 영재는 지난 4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Fancy(팬시)' 이후 5개월 만에 컴백하게 됐다.

또한 영재는 14일 0시 공식 SNS를 통해 두 번째 미니앨범 'O,on(온앤온)'의 컴백 포토를 공개하며 컴백 초읽기에 들어갔다. 공개된 사진 속 영재는 차분하고 그윽한 눈빛과 함께 한층 성숙해진 매력으로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특히 데님과 수트를 겹쳐 입은 듯한 '반반 패션'으로 트렌디한 스타일링을 완성해 눈길을 끈다.

새 미니앨범 'O,on(온앤온)'은 앞으로 계속될 영재의 이야기를 예고하는 앨범으로, 쉼없이 나아갈 영재의 당찬 포부를 담았다.

앞서 첫 솔로 앨범 'Fancy(팬시)'로 영재의 다양한 음악적 색깔을 보여줬다면, 이번 앨범 'O,on(온앤온)'을 통해서는 영재의 끼와 재능이 담긴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를 앞세워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계획이다.

특히, 이번 새 미니앨범 'O,on(온앤온)'은 소속사 이적 후 첫 공식활동인 만큼 영재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2012년 보이그룹 B.A.P로 데뷔한 영재는 중저음의 매력적인 보컬과 파워풀한 퍼포먼스, 훈훈한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2019년 솔로 아티스트로서 도약을 위해 본격적으로 활발한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