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보드 칼럼니스트 "원어스 향한 관심 높아지고 있다"

윤상근 기자 / 입력 : 2019.10.13 09:48 / 조회 : 677
image
/사진제공=RBW


미국 빌보드 칼럼니스트가 보이그룹 원어스(ONEUS)의 미국 내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을 알렸다.

13일 소속사 RBW에 따르면 빌보드 유명 칼럼니스트 제프 벤자민은 차트 비트(CHART BEAT) 칼럼 코너를 통해 "원어스가 새 미니앨범 'FLY WITH US'로 월드 앨범 차트에 데뷔했다"고 집중 조명했다.

제프 벤자민은 원어스의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15위 진입에 대해 "원어스가 첫 미국 투어를 앞둔 중요한 시점에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 처음으로 이름을 올렸다"고 설명하며 타이틀 곡 '가자'(LIT)로 빌보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14위를 기록한 점도 강조했다.

'가자'(LIT)는 '늴리리야', '옹헤야', '얼쑤' 등의 추임새가 돋보이는 한글 가사로 듣는 재미와 원어스 특유의 에너제틱한 군무에 흥을 더한 '흥퍼먼스'로 보는 재미까지 더해 호평을 받고 있다.

원어스가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진입한 것은 이번이 2번째로, 원어스는 지난 1월 발표한 데뷔곡 '발키리'(Valkyrie)로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 첫 진입한 바 있다.

특히, 제프 벤자민은 "원어스가 디지털 송 차트뿐 아니라 앨범 차트에서까지 좋은 성적을 거둔 것은 미국 내 원어스를 향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분석했다.

실제 원어스는 오는 11월 미주 투어 '2019 ONEUS 'FLY WITH US' TOUR IN USA'를 앞두고 있다. 원어스는 11월 3일 뉴욕, 11월 6일 시카고, 11월 8일 애틀랜타, 11월 10일 댈러스, 11월 13일 미니애폴리스, 11월 15일 로스앤젤레스까지 총 6개 도시 투어에 나선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