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X이성민X심은경, tvN '머니게임' 출연 확정..내년 방송 [공식]

김미화 기자 / 입력 : 2019.10.10 08:13 / 조회 : 349
image
고수, 이성민, 심은경 / 사진제공=각 소속사


배우 고수 이성민 심은경이 tvN 새 드라마 '머니게임'에 출연을 확정했다. 각 세대를 대표하는 연기파들의 맞대결에 이목이 집중된다.

10일 tvN은 내년 상반기 첫 방송 예정인 새 드라마 '머니게임'(극본 이영미·연출 김상호,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에 고수 이성민 심은경이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머니게임'은 정부 지분이 투입된 은행이 부도 위기에 직면하자 대한민국은 '제2의 IMF'가 오는 것 아니냐며 불안에 휩싸이고, 국가적 비극을 막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노력하는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신념을 가진 사람들의 치열한 갈등을 그린 드라마다.

드라마 '봄이 오나 봄', '아랑사또전', '화정' 등 다양한 장르에서 완성도 높은 연출력을 자랑한 김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다시 한 번 작품성 높은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여기에 대체불가 존재감과 믿고 보는 연기력을 통해 각 세대를 대표하는 배우로 꼽히는 고수 이성민 심은경이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하며 기대를 모은다.

고수는 스스로 인정받기 위해 금수저임을 숨기고 묵묵히 소임을 다하는 경제관료 채이헌 역을 맡았다. 채이헌은 대한민국 최고 경제학자의 아들이지만 이를 감추고, 묵묵히 아버지와는 다른 자신만의 길을 걸어가는 금융위원회 경제정책국 과장이다.

이성민은 자신이 이루고자 하는 것을 위해 못할 일이 없는 야망가이자 금융위원장인 허재 역을 맡았다. 허재는 20년 전 외환 위기의 현장을 보며 무력한 대한민국 금융구조에 환멸을 느낀 경제관료로서, 범법행위라 할지라도 대한민국의 금융구조를 강하게 만들 수 있는 일이라면 뭐든지 다 하는 인물이다. 극중 이성민은 고수와 신념을 달리하며 첨예한 대립각을 세울 예정으로, 두 배우의 긴장감 넘치는 연기 맞대결에 기대가 모인다. 이성민은 김상호 감독과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 '화정' 이후 네 번째로 의기투합해 더욱 주목된다.

심은경은 평탄한 삶을 사는 건물주를 꿈꾸는 신임 사무관 이혜준 역을 맡았다. 어린 시절 외환 위기를 겪으며 어려운 가정환경에서 성장한 이혜준은 좋은 공무원 대출 조건을 위해 악착같이 노력해 이제 막 기획재정부 국제금융국 사무관으로 취임한 인물. 5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심은경이 고수 이성민과 함께 불러 일으킬 시너지에 관심이 모인다.

tvN '머니게임' 제작진은 "고수 이성민 심은경까지 탄탄한 연기력을 갖춘 대세 배우들이 주연으로 확정돼 마음이 든든하다"라며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2020년 만나 뵙겠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머니게임'은 올해 연말 촬영을 시작해, 2020년 상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