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김래원, 입금 後 다이어트★ 1위 "한 달에 15kg 감량도"

한해선 기자 / 입력 : 2019.09.23 23:10 / 조회 : 502
image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래원이 '먹방'과 '다이어트'에 남다른 자신감을 보였다.

23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이하 '냉부해')에서는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의 김래원과 강기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래원은 '입금과 동시에 독하게 살 빼는 스타 1위'를 차지했다. 한 달에 15kg을 감량했던 김래원은 "영화를 해야했는데 체중조절을 하는데 시간이 없어서 신경을 많이 썼다"고 말했다.

또한 "나는 굉장히 많이 먹는데 다이어트를 할 때 국이나 찌개를 안 먹고 물을 먹는다. 짠 걸 안 먹고 아침에 40분 유산소를 하고 웨이트를 한다"고 밝혔다.

김래원은 이어 "한창 많이 먹을 땐 갈비 8인분에 냉면을 먹었다. 하루에 5끼도 먹었다"며 "살이 많이 쪘을 땐 92kg이었다. 작품 들어가면 75kg를 유지한다. 살이 잘 찌고 잘 빠지는 타입인데 5kg는 금방 빼는 편"이라고 덧붙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