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2' 윤상현, 작은父에 타박..즉석 요리대결 실시

이건희 기자 / 입력 : 2019.09.23 14:55 / 조회 : 300
image
/사진제공=SBS


배우 윤상현, 메이비 부부가 제사를 준비한다.

23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 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제사 준비를 하는 윤상현♥메이비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윤상현은 둘째 작은아버지부터 셋째, 막내 작은아버지, 사촌에 당숙까지 온 가족과 함께 선산 벌초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들은 '윤데렐라', '양은 냄비'의 별명을 갖고 있는 윤상현과 똑같은 모습을 보여 관심을 끌었다.

윤상현은 벌초에 앞서 비장의 무기로 최신형 예초기를 꺼내들었다. 윤상현은 구형 예초기와 낫을 들고 있는 작은아버지들을 보며 패기 있게 나섰으나, "네가 한 거 다시 해야 된다"며 작은아버지들에게 타박을 받았다.

한편, 이날은 마침 제삿날로, 윤상현의 식구들은 제사 음식을 만들기 위해 일사불란하게 움직였다. 결혼 후 세 아이 출산과 육아 때문에 제사 준비에 몇 번 참석하지 못했던 메이비는 긴장한 모습으로 어머니의 음식 노하우를 전수받았다.

특히, 메이비는 윤가네만의 특별한 음식을 배운 뒤 직접 만들어 보기로 했다. 그러나 첫 시도인 만큼 잘 풀리지 않았다. 이에 윤상현은 직접 해보겠다며 제사 음식 만들기에 도전, 요리 실력 발휘에 나섰다. 이에 질세라 그의 작은아버지까지 "취사병이었다"고 나서 즉석 요리 대결이 펼쳐졌다.

한편 '너는 내 운명'은 이날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