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그분이었으면 했다"..'타짜3' 특급 카메오 최동훈 감독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9.23 09:56 / 조회 : 482
image
/사진=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포스터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감독 권오광) 속 특급 카메오의 정체가 공개됐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다. 영화가 끝난 뒤 쿠키 영상에 등장한 카메오의 정체는 2006년 '타짜' 1편의 최동훈 감독이 그 주인공이다. 최동훈 감독은 쿠키 영상에서 공무원이 된 일출(박정민 분)의 계장 역으로 등장해 '타짜' 시리즈 팬들에게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최동훈 감독의 '타짜'로 처음 타짜들의 세계를 접했다는 권오광 감독은 "'타짜' 1편을 보면 원작자인 허영만 화백님이 카메오로 나온다. 원작 만화에 대한 존경과 애정의 표현이었다고 생각한다. 저 역시 영화를 보고 자란 세대로서 꼭 그분이었으면 했다"라며 최동훈 감독의 출연에 특별한 의미를 전했다.

image
최동훈 감독 /사진=스타뉴스

또한 "카드 신 촬영을 앞두고 고민할 때, 최동훈 감독님께서 촬영 방향에 큰 도움을 주셨다. 이후에도 꾸준히 응원의 목소리를 보내주었다"며 감사의 뜻도 함께 전했다.

일출을 연기한 박정민 역시 "영화의 마지막 장면에서 최동훈 감독님이 내뱉은 '들어와'라는 대사가 여러 의미로 내게 묘하게 다가왔다"며 '타짜' 시리즈의 포문을 연 감독이 세 번째 시리즈를 완성해낸 배우들과 스태프를 받아주는 것 같아 뭉클했다고 전했다.

영화 안팎에서 든든한 지원군이 되어준 최동훈 감독의 깜짝 등장은 '타짜' 시리즈 팬과 영화를 보는 관객에게 영화가 끝난 후에도 큰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