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젤예' 강성연, 최명길과 말다툼 후 의식 회복한 동방우에 깜짝 [별별TV]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19.09.21 20:43 / 조회 : 475
image
/사진= KBS 2TV 주말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방송 화면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에서 강성연이 의식을 회복한 동방우를 보고 놀란 모습을 보였다.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연출 김종창, 극본 조정선)에서 나혜미(강성연 분)는 한종수(동방우 분)회장의 병실에서 전인숙(최명길 분)과 말 다툼을 했다.

이날 전인숙은 사진을 내밀며 "네가 언론사에 미리(김소연 분)와 내 관계 알렸다는 거 내일 스포츠 신문 통해 나갈거다"며 말했고 나혜미의 불륜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나혜미는 "한 번 해볼 대로 해보라"며 "나는 할 거 다 했다. 늙은이한테 시집와서 아들도 낳아줬고, 그 불륜 그 까짓 게 뭐 어떠냐. 그렇다고 저렇게 누워있는 저 늙은이가 일어날 것 같냐"며 막말을 퍼부었다.

혼수상태인 줄 알았던 한종수 회장은 이 대화 내용을 다 듣고 있었고, 극심한 분노를 느낀 나머지 눈을 뜨고 의식이 돌아왔다. 이 모습을 본 나혜미는 소스라치게 놀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