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바지 입었다고 Ok?" 하의실종 패션 논란 해명

김혜림 기자 / 입력 : 2019.09.20 15:45 / 조회 : 2213
image
/사진=제시 인스타그램
가수 제시가 파격적인 공항 패션을 선보여 화제가 된 가운데 하의 실종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제시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것들은 짧은 레깅스라고 불러요. 태국의 따뜻한 환영에 감사해요(여기가 너무 더워 짧은 바지를 입었어야 했어요) They are legging shorts btw thank you Thailand for the warm welcoming (Shoulda worn shorter shorts! It’s hot ovea here)!"이란 말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제시는 "여러분이 알아야 할 게 있어요. 나는 바지를 입었어요. 바지 입었다고 okay?"라며 "이 옷은 짧은 레깅스라고 불러요"라고 말했다.

해당 게시물은 앞서 논란이 된 '하의 실종' 공항패션에 대한 해명으로 추측된다.

image
/사진=제시 인스타그램 스토리
앞서 같은 날 제시는 태국에서 열리는 'K-crush 콘서트' 스케줄 소화를 위해 인천국제공항으로 출국했다.

제시는 모자와 선글라스를 쓴 채 오버핏 상의를 입고 등장했다. 이후 출국장으로 향하던 제시가 취재진을 향해 손을 흔들었고, 티셔츠가 올라가며 둔부가 그대로 드러났다.

해당 사진은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제시 하의실종 공항패션'이란 제목으로 빠르게 확산됐다.

한편 제시는 오는 23일 신곡으로 컴백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