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토토 임직원, 다문화가정 재능기부·밥퍼나눔 등 자발적 참여

이원희 기자 / 입력 : 2019.09.19 15:43 / 조회 : 1656
image
다문화 가정아이들과 봉사활동을 펼친 토토프렌즈 일동. /사진=케이토토
‘다문화 아이들의 행복, 케이토토 모든 임직원이 함께 응원합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의 봉사단 ‘토토 프렌즈’가 지난 18일 서울시 은평구에 위치한 서울혁신파크에서 다문화가정 아이들과 함께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케이토토 전체 임직원들의 선호도 설문조사를 통해 계획된 이번 전사 봉사활동은 ‘글로벌 음식만들기’와 ‘목공 장난감 만들기’, ‘나의 지도책 만들기’ 등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 ‘재능기부’ 형태로 진행됐다.

요리·장난감 등 재능에 맞는 활동으로 의미 더해

다문화가정 아이들과 1대1로 짝을 이룬 케이토토 임직원들은 간단한 오리엔테이션을 거친 후 자신의 재능에 맞춰 신청한 항목으로 나뉘어 봉사에 참여한 아이들과 교감할 수 있는 기부활동을 펼쳤다.

‘글로벌 식탁으로의 초대’의 경우 베트남의 인기 요리인 ‘바인 쌔오’를 직접 만들어보며 다문화 아이들의 음식 문화를 공유했고, ‘목공 장난감 만들기’에서는 아이들이라면 누구나 좋아할 수 있는 나무로 만든 자동차 장난감을 제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나의 지도책 만들기’에서는 다문화 아이들과의 대화를 통해 스스로 생각하는 본인만의 보물지도를 만들어 보는 등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함께 했다.

image
글로벌 식탁으로의 초대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는 케이토토 임직원. /사진=케이토토
밥퍼 등 총 13차례 봉사활동 "공익적인 기업될 것"

한편 케이토토에서는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위한 봉사활동 외에도 밥퍼나눔운동본부와 협업을 통한 봉사 등 11월까지 총 13차례의 활동을 통해 전체 임직원이 모두 봉사에 참여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

오는 26일 예정된 밥퍼 나눔활동의 경우 총 30명의 케이토토 임직원이 참여하게 되며, 재료 준비와 배식은 물론 설거지와 청소, 뒷정리까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은 케이토토의 전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선택해 참여한 진실된 활동이기 때문에 더욱 깊은 의미를 가졌다”며 “앞으로도 케이토토는 적극적인 사회참여로 대한민국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공익적인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다.

image
다문화가정 아이들과 함께 지도 책만들기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는 케이토토 임직원. /사진=케이토토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