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U 게릿 콜, 추신수 상대로 한 시즌 300K 위업 달성

심혜진 기자 / 입력 : 2019.09.19 11:10 / 조회 : 732
image
게릿 콜./AFPBBNews=뉴스1
휴스턴 애스트로스 우완 게릿 콜(29)이 한 시즌 300탈삼진을 달성했다.

콜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콜은 이날 경기 전까지 292탈삼진을 기록하고 있었다. 8개를 더하면 생애 첫 300탈삼진을 달성할 수 있었는데, 이날 대기록을 해냈다.

팀이 2-0으로 앞선 6회초 한 시즌 300탈삼진을 달성했다. 1회 1개, 2회 2개, 3회와 4회 5회 1개씩 총 6개의 탈삼집은 기록한 콜은 선두타자 스캇 하이네만을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마지막 1개를 남겨뒀다. 트레비노를 3루수 땅볼로 돌려세운 콜은 추신수와 맞대결을 펼쳤다. 볼카운트 1-2에서 체인지업을 던져 추신수를 헛스윙 삼진으로 처리했다. 300탈삼진을 달성한 순간이다. 휴스턴 홈팬들은 기립 박수로 콜을 축하했다.

올 시즌 300탈삼진을 기록한 투수는 콜이 처음이다. 메이저리그 탈삼진 전체 2위 저스틴 벌랜더(휴스턴)는 283개를 기록 중이다.

구단 역사상 세 번째다. 마이크 스콧이 1986년 306개의 탈삼진을 기록했고, J.R. 리차드가 1978년(303개), 1979년(313개) 달성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