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성우 "성장기에 만난 '열여덟' 준우, 매력있었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9.09.18 10:31 / 조회 : 833
image
옹성우


옹성우가 첫 주연작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옹성우는 18일 공개된 매거진 마리끌레르 10월호 화보 인터뷰에서 5개월 간 연기한 준우라는 캐릭터에 대한 연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image
옹성우


옹성우는 고민에도 준우라는 캐릭터를 연기하기로 마음먹은 이유에 단번에 "매력있었다"며 확신에 찬 대답을 했다.

image
옹성우


그는 "성장해 나간다는 점도 좋았다"며 "저도 성장을 해야하는 시기에 만난 준우의 이야기가 마음에 닿았다"고 밝혔다.

image
옹성우


옹성우는 연기에 관한 반응 중 특별히 기억에 남는 말로 "옹성우가 완성시킨 최준우"라는 해시태그를 언급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