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녀석들:더무비', 개봉 7일만 300만..'안시성'·'밀정' 보다 빠르다 [공식]

강민경 기자 / 입력 : 2019.09.18 08:10 / 조회 : 487
image
/사진=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포스터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감독 손용호)가 개봉 7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8일 CJ엔터테인먼트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17일 오후 9시 기준)에 따르면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개봉 7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 명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이는 913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관상'(감독 한재림), '남한산성'(감독 황동혁)과 동일한 흥행 속도다. '관상'과 '남한산성'은 역대 추석 연휴 개봉 한국 영화 중 최단 속도로 누적 관객 수 300만 명 돌파에 성공한 영화들이다.

여기에 지난해 개봉한 액션 블록버스터 '안시성'(감독 김광식)과 한국형 누아르로 주목받은 '밀정'(감독 김지운)까지 역대 추석 흥행 대작들의 300만 돌파 시점보다 하루 앞선 흥행 속도다.

뿐만 아니라 '타짜: 원 아이드 잭'(감독 권오광),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감독 이계벽) 등 동시기 개봉작들 중 가장 먼저 누적 관객 수 300만 명을 돌파한 것은 물론 '애드 아스트라', '예스터데이' 등 할리우드 신작 공세에도 불구하고 개봉 2주 차에도 전체 예매율 1위의 자리를 지키며 흥행 상승세를 공고히 하고 있다.

한편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 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